세탁 꿀팁

청바지 빨래방법, 물빠짐 없는 청바지 세탁 방법

조회수362

봄이 찾아오고 기온이 오르다 보면 주말 마다 여행 떠날만한 곳을 찾아보게 되는데요. 야외활동이 많아질수록 부담 없이 즐겨 입는 옷 중 하나가 청바지입니다. 청바지는 맵시도 살고 젊어 보이면서 활동하기에 가장 적합한 옷 중 하나라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인기입니다.

그러나 청바지는 다른 의류에 비해 세탁이 쉽지만은 않습니다. 특히 세탁을 자주 하다 보면 물이 더 잘 빠지기 때문에 다른 빨래와 함께 빨래를 하다 보면 자칫 청바지의 푸른 색이 물들 수도 있고 원래의 색상이 유지되지 못하므로 똑똑한 세탁 방법이 필요합니다.

물빠짐 없는 청바지 빨래방법

처음 청바지를 샀을 때처럼 깨끗한 느낌 그대로 오랫동안 입기 위해서는 청바지 빨래를 할 때 물빠짐이 없도록 주의해 세탁해야 하는데요. 물론 최근엔 청바지 오염이 심하지 않다면 세탁을 최소한으로 줄여 그냥 자연스럽게 입는 게 본래의 모습을 유지하는데 더 유리합니다.

하지만 세탁을 할 때는 요령이 필요합니다. 청바지 빨래방법 중에 가장 잘 알려진 방법은 소금을 이용한 방법인데요. 소금을 이용해 세탁을 하게 되면 청바지 물빠짐을 최소화할 수 있고 처음 입었을 때 처럼 원래의 색상을 살아나게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특히 새로 산 청바지를 처음 빨래할 때라면 이 방법을 추천합니다.

물빠짐 없는 청바지 빨래방법은 우선 청바지 형태를 잘 유지하기 위해 빨래 전 지퍼나 버튼, 단추 등을 잠근 후 뒤집어서 빨래해줘야 조금이라도 물빠짐 없이 형태를 오래 유지할 수 있습니다. 또한 청바지를 빨래할 때 뜨거운 물 보다는 차가운 물과 중성세제를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한데요. 커다란 대야에 미지근한 물을 받아 소금을 적당량 풀어 청바지를 푹 담가 약 1분 정도 방치해 두었다가 청바지를 뒤집어 찬물에서 손빨래를 하거나 세탁기에 돌려주면 됩니다.

세탁기에 돌릴 때에는 가급적 다른 빨래와 혼합하지 않는 게 좋고, 청바지 빨래가 끝나면 탁탁 털어 거꾸로 매달아 말리는 게 뒤틀리거나 구겨짐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세탁된 청바지를 말릴 때에는 그늘 지고 바람이 잘 통하는 곳에서 말려 줍니다. 참고로 청바지 빨래 후 냄새가 날 경우엔 비닐 봉지에 밀봉해 냉장고에 넣어두면 냄새가 사라지게 됩니다. 또 청바지를 빨래할 때 엉킴이 심하다면 세탁망에 넣어 세탁기에 돌리는 것도 요령입니다.

창업
문의

바쁜 생활 속
뜻밖의 여유가 있는 곳,
워시엔조이

옷
물1
물2
물방울1
물방울2
물방울3
물방울4
물방울5
이달의 프로모션 창업 문의 사업 설명회 신청 1588-59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