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탁 꿀팁

따뜻한 잠자리 위한 극세사 원단 이불 세탁방법

조회수26


이제 본격적인 겨울로 접어들면서 옷차림도 두툼해지지만 편안한 잠자리 따뜻한 보온을 위해 선호하는 원단이 있지요? 바로 극세사 원단인데요. 극세사 재질로 된 이불이나 수면잠옷 등은 보온성이 뛰어난데다 가볍고 보들보들한 느낌으로 몸을 따뜻하게 해주기 때문에 겨울철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빼놓을 수 없는 인기 소재입니다. 하지만 이런 극세사 원단은 자칫 빨래를 잘못하면 수명이 줄고 원래의 제 기능을 잃기 쉬워 올바른 세탁방법을 알아둘 필요가 있습니다.

잠자리에서만이 아니라 평소 겨울철 실내에서 즐겨 입게 되는 수면잠옷의 경우 원단의 특성상 공정과정에서 컷팅 된 털들이 원단 사이에 달라 붙을 있을 수 있어 처음 세탁하기 전에는 옷을 털어주고 뒤집어 세탁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 털 빠짐과 더불어 물 빠짐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중성세제로 단독 세탁하는 것이 좋고 심하게 비틀어 짜기 보다 가볍게 짜서 탈수해주고 그늘에 말려야 변형 없이 오래 입을 수 있습니다.


극세사 원단으로 된 옷이나 이불 등은 세탁할 때 일반 빨래와 함께 세탁하기 보다 단독으로 세탁해주는 게 좋은데요. 세탁 전엔 한두 번 탁탁 털어주는 게 좋고 30도 이하의 미지근한 물에서 중성세제를 이용해 단독세탁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세탁기에 세탁할 때도 마찬가지로 단독 세탁하되 울코스로 선택하고 탈수는 약하게 해주어야 극세사 원단으로 된 잠옷이나 베개, 이불, 가운 등을 안전하게 빨래할 수 있습니다. 특히 주의해야 할 점은 극세사 원단은 원단 특성상 섬유 유연제를 쓰거나 삶을 경우 고유의 기능을 상실하게 됩니다. 따라서 중성세제와 단독 세탁을 추천 드립니다.


극세사 이불 세탁 방법, 주의할 점은?

극세사 이불은 머리카락보다 가는 실을 쓰는 극세사 천은 촉감이 좋고 포근하면서 집먼지 진드기나 미세 먼지 침투를 막아주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소재 특성상 정전기가 많이 날 수 있으므로 천식, 아토피를 앓는 경우에는 되도록 피하는 것이 좋은데요. 다행히 요즘 만들어지는 극세사 침구류 제품은 긴 기모 소재로 높은 보온성과 분진이 적어 정전기 발생도 적다고 합니다.

극세사 섬유를 사용한 제품은 보통 세균번식을 막을 수 있다는 장점 외에 순간 흡수력과 발수성이 뛰어나 세탁 후 빠르게 건조된다는 이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일반적으로 극세사 침구류는 가정에서 세탁하기가 힘든 편입니다. 물을 많이 먹기도 하지만 그보다 소재가 상하는 일이 많고, 깨끗한 세탁도 쉽지 않습니다. 특히 세제찌꺼기나 먼지가 그대로 이불 솜에 뭉쳐있는 경우도 발생하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극세사 이불을 세탁할 때는 세제 잔여물이 그대로 남을 수 있어 최대한 가루 세제 사용을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35도 이하의 미온수로 세탁하고 중성세제 또는 액체 세제를 사용해 빨래해야 합니다. 부득이 가루세제를 사용해야 한다면 물에 완전히 녹인 다음 사용해 주어야 합니다. 울 코스의 경우 부드럽게 세탁을 해주기 때문에 원단의 수명을 연장할 수 있습니다. 옷이나 기타 직물로 된 물품들이 그렇듯 세탁을 자주하는 것은 옷의 수명에 좋지 않습니다.

특히 극세사 이불의 경우 가능한 세탁을 적게 해주는 게 좋고, 일부분이 오염되거나 더럽혀졌을 경우에는 오염된 부분만 손 세탁 해주고, 세탁기에 돌릴 때는 가급적 세탁망을 사용해 주는 게 좋은데요. 세탁망을 사용하면 원단 손상을 줄일 수 있습니다. 또한 보통 침구 세탁 시 섬유유연제를 사용하는데 극세사 원단 이불세탁을 할 때는 섬유유연제 사용을 금하는 게 좋고, 헹굴 때는 세제 잔여물이 남지 않도록 충분히 헹구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세탁이 끝나면 통풍이 잘되는 곳에서 건조해 주어야 하며 건조된 극세사 이불을 장롱에 보관할 때는 눌림 방지를 위해 극세사 이불 위에 다른 이불을 올려놓지 말고 가장 위에 올려놓는 게 좋습니다.

창업
문의

즐거운
빨래 문화를 만듭니다.
워시엔조이

옷
물1
물2
물방울1
물방울2
물방울3
물방울4
물방울5
이달의 프로모션 창업 문의 사업 설명회 신청 1588-5942